겨울을 난 꽃

즐거운 이야기 2007/06/27 17:35 by hojin.choi

사용자 삽입 이미지
2년전에 어머님께서 주신 덴드롱 (클레로덴드럼)이라는 꽃이 작년에 몇개 피더니, 올해 엄청 화려한 자태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올해초만해도 이것을 다 뽑아 내고 다른 것을 심을까 생각했지만, 올해만 놔뒀습니다. 지난 겨울 아주 차가운곳에 일부러 방치해 두었고, 잎도 모두 떨어뜨렸으며, 왠만한 긴 가지들도 다 쳐놓았었지요. 첫해 겨울은 방안에 두어서 겨울이 지난지도 몰랐을겁니다.

그런 겨울을 한 번 보내게 했으니 올 봄만큼은 가만 놔둬야할 것 같아서 기다리고 있었습니다만, 왠만한 봄꽃들이 다 피고 지고 나서도 잎들이 나올 생각을 안하더군요. 그러길 6월 한달사이에 잎들이 풍성하게 나오더니 꽃을 피워대기 시작했습니다.

아마 작년에는, 뿌리좀 뻗느라고 신경 못썼나봅니다.
아마 지난 겨울에 된통 추워놔서 겨울이 지난줄 알았나봅니다.
아마 올해는 준비된 꽃눈들이 때를 기다렸다는듯이 올라왔나봅니다.

아싸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술 앞부분만 빨간색으로 바른듯 예쁜 클레로덴드럼을 소개합니다...!
필자
author image
텍스트큐브 외부에서 글을 써서 올릴 수 있는 BlogAPI,
텍스트큐브에 OpenID로 로그인이 가능하게 해주는 OpenID 플러그인과,
번역자들이 쉽게 번역할 수 있도록하는 다국어 지원 구조를 담당합니다.
회사에서는 오픈아이디 서비스(idtail.com)를 개발하고 있으며,
그 외의 관심사는 PHP 프레임웍인 CakePHP, 테스트주도 개발,
자동 빌드 시스템, 형상관리 소프트웨어 및 실무적용,
안티스팸, 리눅스 커널, 암호화 라이브러리 등에 있습니다.
<a href="http://coolengineer.com/">블로그</a>

2007/06/27 17:35 2007/06/27 17:35

트랙백 주소 : http://blog.needlworks.org/ko/trackback/24607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