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unication'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10/01 블로그와 미디어, 역사

블로그와 미디어, 역사

머리아픈 이야기 2007/10/01 17:25 by inureyes

오랜만에 머리 아픈 이야기.


"무엇이 미디어의 속성을 결정하는가" 에 대한 수많은 답들에도 불구하고, 이 질문의 답은 명확하지 않다.[footnote]이 글에서 사용하는 미디어는 언론을 뜻하는 미디어가 아니라 맥루언에 의하여 처음 제시되었던 '미디어'의 원래 의미임. 인간과 인간을 둘러싼 모든 환경 및 소통 수단. 'medium'에서 파생되었음. [/footnote] 인류를 둘러싼 기술적인 '미디움'이 계속 변화하고 있기 때문이다. 미디어의 본질을 '상호 의사 소통' 의 변용이라는 환원론적 측면에서 접근할 경우 기술적인 부분의 변화는 미디어의 본질에 영향을 미치지 못한다는 결론에 이를 수도 있다. 하지만 사회의 진화 과정이 기술의 급격한 진보의 시점과 일치함을 생각해 볼 때 기술적인 '미디움'의 변화가 사회를 구성하는 '미디어'에 미치는 영향은 시간이 갈 수록 커지고 있다.

예전글 : 텔레비전과 대중, 피드백 과정

웹로그가 주목을 받았던 이유에는 미디어를 구성하는 요소 중 '의사 발현' 과 '배포' 의 진입 장벽을 낮추고 속도를 끌어 올리는 형식상의 특징이 포함되어 있다. 이는 매체의 순환을 위하여 규모의 경제가 필요하지 않은 환경을 제공한다. 이러한 변화는 미디어가 원래 갖는 '상호 의사 소통' 의 기반에 극적인 전환을 가져온다. 탈중심화(decentralization) 는 지난 모든 사회의 변화 진행과 역방향이기 때문이다.[footnote]초기 웹로그에 속하는 '싸이월드' 서 비스의 경우 위에서 언급한 웹로그 미디어의 형식상의 특징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라이프로그 서비스에서의 탈피에 실패하였다. '탈중심화'의 측면에서 볼 경우 싸이월드 서비스는 독자적인 미디어로서 기능하기 힘들다. 서비스 이용자들을 '묶는 방법'의 변화를 혁신의 방향으로 삼기 때문이다. 예전글 : 독점, 네트워크, 그리고 Microsoft[/footnote]

*

웹로그가 가지고 온 변화는 생산 - 소비 - 피드백의 미디어 순환구조를 기본적인 부분부터 변화시키고 있다. 웹로그가 가져오는 특징 중 매스미디어로서의 진입장벽이 낮아지는 결과와 의사 소통의 속도가 빨라지는 결과는 상호작용하여 완전히 상반되는 두가지 효과를 함께 가져오게 된다. 발의자가 많아지는 결과로 담론의 폭은 엄청나게 넓어질 수 있지만, 네트워크 동조 효과로 인하여 확대 재생산과 논의 방향 일치의 속도가 훨씬 빨라진다. 다양한 담론을 허용하면서도 담론에 대한 의사 시스템 전체의 의견이 순식간에 고정되기 쉬운 특징이 현재 웹로그의 특징이다.

최근 컨텐츠 플랫폼으로서의 웹과 웹로그를 둘러싼 지금까지의 변화들이 개인화된 새로운 미디어로의 적응기였다면 앞으로의 변화는 기존의 미디어에 존재하지 않았던 부분들이 드러나는 방향으로 진행될 것이다. 커뮤니티보드, 웹 SMS, 웹로그는 원래 존재하던 미디어들의 변용이다. 그러나 내재된 속성의 차이가 기존의 미디어와 점차 큰 차이점을 만들어 가고 있다. 곧 세 미디어 툴 모두가 거의 비슷한 시기에 완전히 다른 성격을 가진 플랫폼이 될 것이다. 특정 서비스들을 기반으로 한 국지적인 중심화는 여전히 일어나겠지만 탈중심화의 속도는 가속화 되는 중이다.

미디어 안의 주체이자 객체인 사람들은 이제 웹 미디어(및 서비스)의 휘발성에 대하여 자각하기 시작 하였으며, 이는 사용 프로그램이나 서비스들의 집중 및 이탈 현상이 지금과는 비교도 되지 않을 속도로 일어나게 될 웹 생태계의 조건을 형성하기 시작하고 있다.[footnote]OpenID는 인증 시스템이다. 하지만 특정 서비스 및 서버 종속적이 아니라 독자적으로 기능한다는 특징이 있다. 중복 아이디 생성 없이 서비스에 가입할 수 있다는 점은 서비스들의 진입 장벽을 낮추어 주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footnote] 최근의 웹 기반 사회관계  서비스(Social network service) 들이 고려하고 집중하려고 시도하는 핵심 자산은 사용자 집중과 이를 이용한 커뮤니케이션 중계 서비스이다. 그러나 궁극적으로 사회관계 데이터 또한 서비스 제공자 또는 벤더에게 중앙 집중적으로 모여 있어야 할 필요가 없다. 커뮤니케이션 데이터도 탈집중화에서 벗어나서 개인에게 돌아가게 될 것이다.[footnote] 개인에게 돌아가지 않는다면 돌아가게 만들어야 할 것이다. 국내외 수많은 업체들이 작년부터 사회관계 서비스로 메신저 및 쪽지와 주소록을 연동하여 동작하는 웹 기반의 관계 보존 SNS를 발표하거나 개발하고 있다. 니들웍스에서 하게 될 일은 기업들이 이러한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하면 바로 분산화 사회관계 클라이언트를 배포하고 규격을 발표하는 일이다. '대안재'의 제공이 정책이기 때문이다.[/footnote]

*

이러한 변화들은 모든 미디어들이 현재의 상호간 배제 속성에서 공생 관계로의 전환이 필요함을 의미하고 있다. 피드백을 위한 프로토콜이 같으며 동시에 '미디어'의 속성은 언제나 동일하다는 점에 따라 대부분의 미디어들은 규모만 다를 뿐 비슷한 내부 구조를 가지게 될 것이다. 미디어와 사회의 양성 피드백 작용에 의한 폭발적인 사회 구조의 전환은 역사상 언제나 기술적인 배경을 중요한 요소로 하고 있다.1990년대 이후의 현재 시점이 미디어의 전환기에 접해 있을 것이라는 추측은 지금의 웹이 단순한 플랫폼이 아니라 인류의 역사에 변곡점이 될 기반이라는 점과 함께 웹로그의 이해를 위한 접근이 단순한 도구적 시각을 벗어나야 함을 시사한다.



이 글은 필자 개인 블로그의 '블로터닷넷 첫 돌을 축하합니다' 글의 일부입니다.





필자
author image
inureyes 입니다. 하고 싶은 일과 해야 할 일의 균형 맞추기를 하며 즐겁게 살고 있습니다. N/W에서는 구성을, TC에서는 교리 전파? 및 사회자?를 맡고 있습니다. 오전과 오후에는 물리학을, 저녁 시간에는 코딩을 하며 삽니다.
http://forest.nubimaru.com

2007/10/01 17:25 2007/10/01 1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