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 한결 같은 산처럼

즐거운 이야기 2007/07/02 01:08 by J.Parker

얼마 전 직장 연수로 속리산을 찾은 적이 있습니다. 1년에 한번은 가보는 곳이지만 연수라는 타이틀을 걸고 가서인지 조금은 내키지 않는 산행였던 것 같습니다. 확실히 몇 번을 와도 어딜 가도 산 공기는 삶의 피로를 확... 없애주는 좋은 정화제 인듯합니다.
한 모금의 숨을 들이켜도 온몸과 마음이 시원해 지는 것이 정말 날아갈 정도였으니까요..
이번 산행은 가볍게 천황봉까지만 가기로 하고, 다른 코스는 다음을 기약하고... 짧게 산행을 마무리 했습니다.
일찍 출발하지 못한 관계로 일출은 보지 못했지만 아래와 같이 천황봉에서의 일출은 정말 멋지다고 합니다. 생각해보면 어느 산이든 일출은 모두 좋은 것 같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속리산 국립공원


몇 번 찾은 산이지만, 항상 그 자리에서 두 팔 벌려 나를 반겨주는 그런 산였던 것 같습니다. 언제나 든든하게 산의 품에서 쉬고 가라고 손짓까지 하는듯..
항상 그 자리에 지키고 있는 산인 듯싶습니다. 이런 산에 갈 때면, 간혹 중심 못 잡고 빙빙 도는 자신을 반성하게 합니다. 주위에도 이리저리 둘러보면 이렇게 자리 못 지키고 빙빙 도는 것들이
많이 있을 겁니다. 그것들이 바로 서야 아마 세상이 바로 서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요즘 웹의 형태 또한 중심을 못 잡고 삼천포로 빠지는 경향이 많습니다. 이런 혼란함 속에서 Textcube가 중심을 바로 세울 수 있는 기본이 되길 바랍니다.
필자
author image
안녕하세요. J.Parker입니다. Needlworks의 Creator이며, 블로그 200% 활용을 위한 플러그인을 주로 제작하고 있습니다. 블로그와 함께 숨쉬는 그날까지 언제나 화이팅입니다.^^;
# 블로그 : http://create74.com

2007/07/02 01:08 2007/07/02 01:08

트랙백 주소 : http://blog.needlworks.org/ko/trackback/2460779